한국전쟁 영웅馬 ‘레클리스’ 뮤지컬 실황 KRBC 유튜브 공개

박종완 기자 승인 2020.10.30 19:42 의견 0
사진제공-마사회


한국마사회는 ‘레클리스1953’등 말문화공연 실황영상을 유튜브 채널(KRBC경마방송)을 통해 공개했다.

코로나19로 답답한 날들이 이어지는 가운데 문화·예술계에선 공연, 콘서트, 연주회 등 실황영상 콘텐츠를 온라인을 통해 공개하며 언택트 생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국내 유일의 말산업 육성 전담기관인 한국마사회도 코로나 블루 극복에 보탬이 되고자 업의 특성을 살린 말문화 콘텐츠 ‘레클리스1953’의 공연실황을 대중에게 무료로 공개했다.

‘레클리스1953’은 한국전쟁에 참전한 경주마 ‘아침해’의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공연이다. 아이돌 그룹의 칼군무를 연상케 하는 승마선수의 기승술에 뮤지컬 배우들의 하모니가 더해진 말문화공연 ‘레클리스’는 2013년 처음 선보인 이래 매회 전 좌석 매진을 이어가며 인기를 몰았다.

‘레클리스’는 공연의 주인공인 경주마 ‘아침해’의 또 다른 이름이다. 해방 후 신설동 경마장에서 활약하던 ‘아침해’는 한국전쟁 발발로 미 해병에게 차출돼 탄약과 포탄을 나르는 군마가 되었다. 영특함이 남달랐던 ‘아침해’는 사람의 보조 없이 최전방고지까지 단독으로 수송임무를 수행했다. 수많은 전투에서 보여준 용감함과 공로를 인정받아 ‘무모할 정도로 용감하다’는 뜻의 ‘레클리스(Reckless)’라는 이름과 함께 공식 미 해병으로 인정받았다.

종전 후 본대와 함께 미국으로 송환된 레클리스는 하사관 진급, 무공훈장 수여, 은퇴식과 퇴직금 등 파격적인 대우를 받으며 평화롭게 여생을 마감했다. 아브라함 링컨, 마틴 루터 킹 등 역사적 위인들과 함께 미국 라이프가 선정한 100대 영웅에 선정된 레클리스를 기억하기 위해 매년 해병대 박물관에서 추모식이 거행되고 있다.

신설동 경마장을 질주하던 ‘아침해’의 모습부터 총알과 포탄을 피해 전장을 누비는 전쟁영웅 의 모습까지 생생하게 느껴볼 수 있는 ‘레클리스1953’실황 영상은 한국마사회 경마방송 유튜브 채널(KRBC경마방송)을 통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