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 신도시 공공체육시설 확충 시급

송호림 기자 승인 2020.12.01 07:35 의견 0

예천군청
예천군청

경북도청이 이전한 신도시 내에 공공체육시설이 부족해 확충이 시급한 실정이다.

도청 신도시 사업은 10.966㎢로 인구 10만명 도시, 사업비 2조1천586억원이 투입돼 2027년까지 진행된다.

도청 신도시는 2단계 조성사업이 추진 중이며 1단계 구역 체육시설은 근린1호 공원에 족구장과 배드민턴장, 근린2호 공원에 게이트볼장과 농구장 등이 조성돼 있다.

그러나 신도시 주민들은 “체육시설이 두 구역에 걸쳐 나누어져 있고 조성된 시설 또한 규모가 작으며 종합운동장과 야구장, 수영장 등 없는 시설이 많아 불편한 실정이다”고 하며 “신도시 주민 80%가 30~40대 인구이고 앞으로 인구가 점점 증가하는 상황이어서 체육시설에 대한 수요는 더욱 늘어날 것이다”며 체육시설의 확충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