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文정권에 속아 北美회담 열지는 말라고 한 것...틀린 말했나"
상태바
나경원 "文정권에 속아 北美회담 열지는 말라고 한 것...틀린 말했나"
  • 강민석 기자
  • 승인 2019.11.28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근 방미 중 미국 측에 '내년 4월 총선 전 북미정상회담을 열지 말아달라'는 자신의 요청에 대해서 입장을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제1야당 원내대표로서 미국 눈치 보지 말고 당연히 해야 할 말이다. 문재인 정권에 속아 넘어가서 엉뚱한 시점에 정상회담 열지 말라고 미국 당국자에게 진실을 말해준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1차 미북 정상회담이 별다른 성과가 없지 않았나. 그저 문재인 정권 선거운동에 동원된 것"이라며 "삼척동자도 다 알지 않나. 다시는 그런 우를 범하지 말라는 뜻"이라고 했다.

그는 "이번에도 총선 직전 신(新)북풍몰이하려고 미 당국 꾀어볼 심산이었을 것"이라며 "꼼수 부리려다 허를 찔린 적반하장"이라고 발언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