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제1야당 원내대표의 탈선, 절망스럽다!...사죄하고 사퇴하라"
상태바
심상정 "제1야당 원내대표의 탈선, 절망스럽다!...사죄하고 사퇴하라"
  • 원명국 기자
  • 승인 2019.11.28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상정 정의당 대표가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상무위원회의에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방미 기간 동안 미국 측에 '총선 전 북미회담 자제'를 요청한 것으로 알려진데 대해 사퇴를 촉구했다.

심 대표는 "(나 원내대표가) 무리한 방위비분담금 등 동맹을 돈벌이 대상으로 취급하는 미국을 설득하기 위해 초당적 외교를 하러 간 줄 알았더니, 미국 측에 한국당 선거 도와달라고 간 것이냐"라고 따져물었다.

그러면서 "제1야당의 원내대표가 국익을 위해 노심초사해야 할 외교전선에서 오히려 국익을 위협하고 국민을 모욕한 데 대해서는 정치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상상을 초월하는 제1야당 원내대표의 탈선은 절망스럽다"며 "국민께 사죄하고 즉각 (원내대표 직을) 사퇴하길 바란다"고 발언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