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통합 원칙에 새보수당 요구 반영했다..내려놔야"
상태바
황교안 "통합 원칙에 새보수당 요구 반영했다..내려놔야"
  • 원명국 기자
  • 승인 2020.01.13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안경 고쳐 쓰고 있다.

황 대표는 이날 “혁신통합추진위원회를 발족하면서 저희도 동의한 보수·중도 통합의 6대 기본원칙이 발표됐다”며 “이 원칙들에는 새보수당에서 요구한 내용들도 반영돼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는 이미 나라를 구하는 길이라는 인식 아래 당 외부에 통합추진위를 구성할 것을 제안한 바 있다. 이제 혁통위가 구성돼 통합의 중요한 계기가 마련된 것은 다행”이라고 말했다.

황 대표는 “이제 우리는 통합이라는 대의 앞에 함께 스스로를 내려놓고 국민의 뜻을 잘 받들어야 한다”며 “실질적 성과를 거둘 수 있기를 기대한다. 한국당도 함께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문재인 정권 출범 이후 대한민국은 줄곧 권위주의와 통제의 사회로 역주행하고 있다. 권력이 국민을 감시하고 편 가르고 있다”며 “통합과 혁신으로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 자유와 포용의 대한민국을 되찾아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